뉴스센터

  • 한국위원회 소식
  • 국제환경뉴스
  • 뉴스레터
  • 하이라이트
  • 캘린더
  • twitter vimeo blog 네이버 해피빈
  • 후원 재능기부 인턴
  • 구독신청 신청취소

국제환경뉴스

HOME > 뉴스센터 > 국제환경뉴스

빨대 없는 시애틀: 해안 도시가 쓰레기를 처리하는 방법
작성자: unepadmin 2018-06-11 14:10:52 | 384

 

플라스틱은 어떻게 우리의 토양을 오염시키고 있을까?

- 미국에서만 매일 5억개 이상의 플라스틱 빨대가 사용돼
- 플라스틱으로 인한 해양동물의 사망률 50%에 이르러
 

미국 워싱턴주의 가장 큰 도시인 시애틀에 거주하는 시민들은 오는 7월부터 해양에서 분해되는 종이 빨대를 사용하거나 빨대 없이 음료를 마셔야 한다. 

에메랄드 시티라 불리는 시애틀은 이미 1회용 플라스틱 식기류와 식료품 비닐봉지 사용을 금지했다. 7월부터는 분해되지 않는 일회용 플라스틱 빨대 사용도 금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비록 작은 변화지만 해양환경에 큰 영향을 미칠 것이다.

이러한 변화는 배우 아드리언 그레니어(Adrian Grenier)가 공동 설립한 비영리 단체 ‘외로운 고래재단(Lonely Whale Foundation)’의 "빨대 없는 시애틀" 캠페인을 지지하면서 더욱 확산되었다. 유엔환경계획의 친선대사로 활동하고 있는 아드리언 그레니어는 폐플라스틱으로부터 해양을 보존하기 위해 도시 전역에서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2017년 9월에 시작된 ‘빨대 없는 시애틀’ 캠페인을 통해 시애틀의 선진 기업들이 일회용 플라스틱 빨대 대신 해양에서 분해 가능한 대체품을 사용하도록 촉구했다. 시민들과 연예인 그리고 150개가 넘는 레스토랑으로부터 많은 지지를 받으며 한 달간 캠페인이 진행되었고, 캠페인 기간 동안 230만개가 넘는 일회용 플라스틱 빨대가 시애틀에서 사라졌다.

플라스틱 빨대는 가장 빈번하게 발견되는 해양 쓰레기 중 하나다. 단 몇 분만 사용되고 버려지는 플라스틱 빨대가 미국에서만 매일 5억개씩 사용되는 것으로 추산된다. 미세플라스틱으로 분해된 상당수의 플라스틱 빨대는 바다로 흘러 들어가 해양생물을 오염시키고 결국에는 먹이사슬에 의해 다시 우리의 식탁 위로 올라온다. 

연구에 따르면 약 71%의 바닷새와 30%의 거북이의 뱃속에서 플라스틱이 발견되었고, 플라스틱 섭취로 인한 해양동물의 사망률을 50%에 이른다. 최근 이와 같은 이유로 말리부, 캘리포니아, 마이애미 비치, 플로리다 등 미국의 많은 해안도시들은 플라스틱 빨대 사용을 금지한다고 발표했다.

외로운 고래재단의 “빨대 없는 바다를 위한 가이드북

이 기사는 UN Environment의 "Strawless in Seattle: How a major coastal city is tackling marine litter"를 번역 및 편집한 것입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